석가탄신일 사찰 갔다 교통사고 ‘참변’…2명 사망자 발생

문경근 기자
문경근 기자
업데이트 2024-05-15 20:39
입력 2024-05-15 20:32
이미지 확대
경북 구미시 도계면 사고 현장에서 소방대원들이 사고 수습에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경북 구미시 도계면 사고 현장에서 소방대원들이 사고 수습에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경북 구미시 사찰 인근에서 차량이 행인 4명을 덮쳐 2명이 숨지고 5명이 다쳤다.

경북 구미경찰서 등에 따르면 15일 오후 4시 15분쯤 구미시 도계면 신곡리 한 사찰 내리막길에서 60대 여성 운전자 A씨가 몰던 투싼 차량이 보행자 4명을 덮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60대 남성 2명이 숨지고, 50대 여성 2명이 중경상을 당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중이다. A씨와 차량에 타고 있던 60대 여성 2명 등 3명도 경상을 입었다. 사상자들은 사찰에서 열린 석가탄신일 행사에 참가하고 귀가하던 부부였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석가탄신일 행사를 마치고 귀가하던 A씨 차량이 약 35도 급경사 도로에서 브레이크가 파열되면서 보행자 4명을 친 것으로 추정된다”며 “사고 차량의 블랙박스와 사고기록장치(EDR)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했다.

문경근 기자
에디터 추천 인기 기사
많이 본 뉴스
120년 역사의 서울신문 회원이 되시겠어요?
닫기
원본 이미지입니다.
손가락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