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소링 이글’ F-35 스텔스기 야간 출격

  • 글씨 크기 조절
  • 공유하기
  • 댓글
    0
업데이트 2024-05-22 14:05
입력 2024-05-22 14:05
이미지 확대
지난 21일 공군이 청주기지에서 공중전투사령부 주관으로 실시한 24년 전반기 소링 이글(Soaring Eagle) 훈련에서 F-35A 편대가 야간 출격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2024.5.22  공군 제공
지난 21일 공군이 청주기지에서 공중전투사령부 주관으로 실시한 24년 전반기 소링 이글(Soaring Eagle) 훈련에서 F-35A 편대가 야간 출격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2024.5.22
공군 제공
이미지 확대
지난 21일 공군이 청주기지에서 공중전투사령부 주관으로 실시한 24년 전반기 소링 이글(Soaring Eagle) 훈련에서 F-15K가 야간 임무 수행을 위해 이륙하고 있다. 2024.5.22  공군 제공
지난 21일 공군이 청주기지에서 공중전투사령부 주관으로 실시한 24년 전반기 소링 이글(Soaring Eagle) 훈련에서 F-15K가 야간 임무 수행을 위해 이륙하고 있다. 2024.5.22
공군 제공
이미지 확대
지난 21일 공군이 청주기지에서 공중전투사령부 주관으로 실시한 24년 전반기 소링 이글(Soaring Eagle) 훈련에서 야간 출격을 위해 이동하는 F-16과 그 뒤로 F-15K가 이륙하기 위해 활주하고 있다. 2024.5.22  공군 제공
지난 21일 공군이 청주기지에서 공중전투사령부 주관으로 실시한 24년 전반기 소링 이글(Soaring Eagle) 훈련에서 야간 출격을 위해 이동하는 F-16과 그 뒤로 F-15K가 이륙하기 위해 활주하고 있다. 2024.5.22
공군 제공
이미지 확대
지난 21일 공군이 청주기지에서 공중전투사령부 주관으로 실시한 24년 전반기 소링 이글(Soaring Eagle) 훈련에서 FA-50 편대가 야간 출격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2024.5.22  공군 제공
지난 21일 공군이 청주기지에서 공중전투사령부 주관으로 실시한 24년 전반기 소링 이글(Soaring Eagle) 훈련에서 FA-50 편대가 야간 출격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2024.5.22
공군 제공
이미지 확대
지난 21일 공군이 청주기지에서 공중전투사령부 주관으로 실시한 24년 전반기 소링 이글(Soaring Eagle) 훈련에서 야간 출격을 위해 이동 중인 F-16 조종사가 임무 완수의 결의를 다지고 있다. 2024.5.22  공군 제공
지난 21일 공군이 청주기지에서 공중전투사령부 주관으로 실시한 24년 전반기 소링 이글(Soaring Eagle) 훈련에서 야간 출격을 위해 이동 중인 F-16 조종사가 임무 완수의 결의를 다지고 있다. 2024.5.22
공군 제공
이미지 확대
지난 21일 공군이 청주기지에서 공중전투사령부 주관으로 실시한 24년 전반기 소링 이글(Soaring Eagle) 훈련에서 야간 출격을 위해 이동하는 F-35A 조종사가 임무 완수의 결의를 다지고 있다. 2024.5.22  공군 제공
지난 21일 공군이 청주기지에서 공중전투사령부 주관으로 실시한 24년 전반기 소링 이글(Soaring Eagle) 훈련에서 야간 출격을 위해 이동하는 F-35A 조종사가 임무 완수의 결의를 다지고 있다. 2024.5.22
공군 제공
이미지 확대
지난 21일 공군이 청주기지에서 공중전투사령부 주관으로 실시한 24년 전반기 소링 이글(Soaring Eagle) 훈련에서 F-15K 편대가 야간 출격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2024.5.22  공군 제공
지난 21일 공군이 청주기지에서 공중전투사령부 주관으로 실시한 24년 전반기 소링 이글(Soaring Eagle) 훈련에서 F-15K 편대가 야간 출격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2024.5.22
공군 제공
이미지 확대
지난 21일 공군이 청주기지에서 공중전투사령부 주관으로 실시한 24년 전반기 소링 이글(Soaring Eagle) 훈련에서 야간 출격을 앞두고 정비사가 F-16을 최종기회점검(LCI, Last Chance Inspection)하고 있다. 2024.5.22  공군 제공
지난 21일 공군이 청주기지에서 공중전투사령부 주관으로 실시한 24년 전반기 소링 이글(Soaring Eagle) 훈련에서 야간 출격을 앞두고 정비사가 F-16을 최종기회점검(LCI, Last Chance Inspection)하고 있다. 2024.5.22
공군 제공
공군이 17일부터 24일까지 청주기지에서 공중전투사령부 주관으로 올 전반기 ‘소링 이글’ 훈련을 실시 중인 가운데 F-35A 스텔스 전투기가 야간 출격에 나서는 모습 등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22일 공군에 따르면 소링 이글 훈련은 우리 공군 자체 대규모 공중종합훈련으로, 다기종 공중전력 간의 전술 능력과 임무 요원들의 전투기량을 향상하기 위해 지난 2008년부터 연 2차례 실시되고 있다.

이번 훈련엔 F-35A, F-15K, (K)F-16, FA-50, F-5 전투기와 KA-1 공중통제공격기, KC-330 다목적 공중급유수송기, E-737 항공통제기 등 60여 대의 항공기와 500여 명의 요원이 참가하고 있다.

공군은 이번 훈련 기간 동안 적의 공중 및 지상 위협에 대한 ▲방어제공 훈련 ▲항공차단 훈련 ▲공중대기 항공차단 훈련 등을 주·야에 걸쳐 실시한다. 적 위협은 아군 공중전력이 모사한다.

공군이 이날 공개한 사진엔 야간 출격을 위해 지상에서 이동하고 있는 F-35A 편대, F-15K 편대, FA-50 편대의 모습과 F-16 전투기가 야간 출격을 앞두고 최종기회점검(LCI)을 받고 있는 모습 등이 담겼다.

또한 KC-330과 F-15K, F-16이 야간 임무 중 편대비행을 하는 모습도 사진에 담겼다. 공군은 당초 야간 공중급유훈련을 실시하려했으나, 기상 상황으로 인해 이뤄지진 않았다.

온라인뉴스팀
많이 본 뉴스
120년 역사의 서울신문 회원이 되시겠어요?
닫기
원본 이미지입니다.
손가락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