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건물주’ 혜리 “최애 명품백, 모든 종류 다 있어”

업데이트 2024-05-22 15:23
입력 2024-05-22 14:27
이미지 확대
유튜브 채널 ‘보그 코리아’ 캡처
유튜브 채널 ‘보그 코리아’ 캡처
혜리가 최애 명품백을 소개했다.

지난 20일 유튜브 채널 ‘보그 코리아’에는 ‘태국에서 혜리가 매일 쓴 선크림? 찐친 바이브 혜리의 인 마이 백’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는 혜리가 등장해 실제로 사용하는 애장품들을 소개했다. 먼저 혜리는 “오늘 아끼는 가방을 들고 왔다. 보테가 베네타의 제품이다”고 했다. 그는 “제가 예전에 집 투어 할 때도 소개해드린 적 있는데, 모든 종류를 다 갖고 있을 정도로 제가 아끼는 최애 가방이다. 색깔이 너무 예쁘지 않냐”며 애착을 드러냈다.

이어 혜리는 실제로 사용하는 자일리톨 캔디와 보디오일, 치약 등을 가방에서 꺼내 소개했다. 그는 휴대전화 여러 대를 꺼내며 “제가 여태까지 사용한 핸드폰이다”고 했다. 혜리는 “핸드폰을 모아둔다. 이 정보를 옮기기가 너무 귀찮더라. 팔거나 버릴 때 내 정보가 노출될 수도 있지 않냐”고 했다.

‘데뷔 13년 차가 됐는데 일에 대한 열정을 유지하는 방법이 있냐’는 질문에 혜리는 “재미없는 대답일 수 있는데, 응원해주는 분들 덕분이다”고 했다. 이어 “스스로 뭔가 에너지를 내고 원동력이 있다기보단, 응원해주시는 분들 덕분에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려 고민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혜리는 서울 강남의 한 낡은 건물을 매입한 뒤 재건축한 사실이 알려져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뉴스24
에디터 추천 인기 기사
120년 역사의 서울신문 회원이 되시겠어요?
닫기
원본 이미지입니다.
손가락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