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의 달’ 시험 비행… 8월부터 정식 운영

  • 글씨 크기 조절
  • 공유하기
  • 댓글
    0
업데이트 2024-06-24 01:02
입력 2024-06-24 01:02
이미지 확대
‘서울의 달’ 시험 비행… 8월부터 정식  운영
‘서울의 달’ 시험 비행… 8월부터 정식 운영 23일 오후 서울 여의도공원 상공에서 보름달 모양의 열기구 ‘서울의 달’이 시험 비행을 하고 있다. 케이블로 지면과 연결된 계류식 헬륨가스 열기구인 서울의 달은 다음달 시범 운영을 거쳐 8월부터 정식 운영된다. 탑승 정원은 30명이며 최대 150m 상공까지 수직 비행하여 한강과 서울의 야경을 즐길 수 있게 된다.
연합뉴스
23일 오후 서울 여의도공원 상공에서 보름달 모양의 열기구 ‘서울의 달’이 시험 비행을 하고 있다. 케이블로 지면과 연결된 계류식 헬륨가스 열기구인 서울의 달은 다음달 시범 운영을 거쳐 8월부터 정식 운영된다. 탑승 정원은 30명이며 최대 150m 상공까지 수직 비행하여 한강과 서울의 야경을 즐길 수 있게 된다.

연합뉴스
2024-06-24 10면
많이 본 뉴스
120년 역사의 서울신문 회원이 되시겠어요?
닫기
원본 이미지입니다.
손가락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
닫기